대학소식

[보도자료]삼성테크윈-POSTECH 지능형 미디어 연구센터 개소

2011-02-102,145

지능 감시분야 기술 개발 선도 및 상용화 기대

차세대 감시기술 상용화를 앞당기기 위한 산학협력연구센터가 POSTECH(포항공과대학교, 총장 백성기)에 설립된다.

영상 감시분야의 국내 최대 기업인 삼성테크윈과 안면 인식․영상 감시 분야 선도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POSTECH 지능형 미디어연구실(연구책임자 POSTECH 컴퓨터공학과 김대진 교수)은 10일 오전 11시 30분 POSTECH 대회의실에서 ‘삼성테크윈-POSTECH 지능형 미디어 연구센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 가동에 들어간다.
이번 연구센터 개소를 통해 삼성테크윈은 5년간 15억원의 연구비를 지원하게 된다.

지능형미디어연구센터는 인간 생활을 더욱 풍요롭고 편리하게 만들기 위해 로봇과 사람이 함께 생활하는 미래를 만들어간다는 목표 아래 얼굴 분석, 사람 행동 분석 및 영상 분석 기술을 연구․개발, 컴퓨터․휴대 단말기, 로봇․가전제품․자동차 등과 사람의 상호작용을 위한 지능형 사람-X 인터페이스 및 지능형 비주얼 감시 분야 등에 응용할 계획이다.

POSTECH 김대진 교수는 “얼굴 및 행동 분석, 영상분석, 물체 분석과 같은 원천 핵심기술의 발굴 및 구현에 역량을 집중해 삼성테크윈 연구진의 기술 상용화 경험과 노하우를 결합, 스마트 보안 및 지능형 감시 시스템 원천 기술 개발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삼성테크윈의 관련 기술은 물론 부가가치 향상에 기여해 새로운 산학협력의 모델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