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소식

[보도자료] POSTECH, 특허청 주최 대학창의발명대회 WIPO 특별상 수상

2014-11-11731

스마트 식습관 관리를 위한 삼킴횟수 측정방법 개발

 POSTECH, 특허청 주최 대학창의발명대회 WIPO 특별상 수상

 POSTECH(포항공과대학교) 산업경영공학과 유희천 교수팀(박사과정 이백희ㆍ이승훈)과 삼성서울병원 나덕렬 교수는 삼킴 습관을 분석, 식습관을 개선하고 삼킴 장애 평가에 활용하기 위한 ‘삼킴 횟수 측정 방법’을 발명했다. 이 성과는 11일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열린 특허청,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한국창의재단 공동 주최, 한국발명진흥회 주관의 2014 대학창의발명대회에서 세계지적재산권기구(WIPO) 사무총장상을 수상했다.

 ‘삼킴 횟수 측정 방법’은 초음파 도플러 센서 및 마이크를 목에 부착하여 삼킴 시 목 내부 삼킴 유관 기관(: 인두)의 움직임과 음성 신호를 실시간으로 측정하고, 삼킴 활동만을 선별할 수 있는 기술을 적용해 삼킴 횟수를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는 방법이다. 여기에는 목 내부 기관의 움직임이 발생하는 활동들(: 삼킴, 발성, 기침 등) 중에서 삼킴의 경우 인두(pharynx)의 상하 움직임은 발생하되 소리는 거의 발생하지 않기 때문에 소리대비 움직임 비율(movement-to-audio ratio)이 상대적으로 높은 활동을 삼킴으로 선별하는 기술이 적용됐다.


 연구팀이 발명한 ‘삼킴 횟수 측정 방법’은 삼킴 횟수 측정과 관련된 최초의 기술이며, 삼킴 횟수를 정확하게 파악하여 삼킴 습관을 분석할 수 있기 때문에 식습관에 대한 기반자료를 구축하고 식습관 개선 사항들을 도출하는데 유용하게 활용, 국민 건강 증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일상생활 중의 삼킴 장애 환자들의 삼킴 평가에도 활용할 수 있어 삼킴 장애 평가 및 치료와 관련된 연구에도 도움을 줄 수 있어 학계로부터 관심을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