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소식

창업경진대회 통해 “과하게 매력적인 기술창업‧기업가정신” 찾아 나선다

2016-04-11278
 

1박2일 창업캠프 ‘과매기 창업원정대’로 스타트 끊어

과매기원정대 사진

 
POSTECH이 구성원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을 발굴해 비즈니스 모델로 발전시킬 수 있도록 지원하는 ‘창업경진대회’의 막이 올랐다. 작년에 이어 올해 2회째를 맞는 이 창업경진대회는 먼저 우수한 창업 아이디어를 평가해 참가 대상자를 고른 뒤 창업캠프를 열어 집중적인 전문교육 후 다시 최종 사업계획서를 제출하여 수상자를 선정한다. 
 
이 경진대회에 참가하는 팀들은 모두 창업에 관련된 전문 멘토링 교육과 함께 POSTECH의 독특한 문화를 반영한 창업지원 시스템 APGC-Lab의 사업화 지원 프로그램 및 입주공간 제공 등의 혜택을 받게 된다. 또, 참가팀 중 가장 우수한 등급을 받은 팀은 3백만원의 상금과 함께 최대 3천만원의 시작품제작비와 최대 1천만원의 사업타당성 평가비를 지원 받는다.
 
POSTECH은 이미 1차 선발을 마친 상태로 8일부터 9일까지 포스코국제관에서 1박 2일간 창업캠프 ‘과매기 창업원정대(과하게 매력적인 기술 창업원정대)’ 행사를 치렀다. 이 캠프에는 IgniteSpark 최환진 대표와 ActnerLAB 이학희 사장 등이 전문교육진으로 참석한 가운데, 사업계획서 수립 및 수익모델과 리스크를 구체화하는 등의 전반적인 창업 절차에 대한 실전 교육이 이루어졌다. 1차 선발자 40명은 캠프를 통해 비즈니스 모델을 이해하고 자신의 아이디어를 객관적으로 분석하며 점검해보는 기회를 가졌다.     
 
대학 구성원의 유망기술과 아이디어를 발굴해 체계적으로 지원하고 성공적인 비즈니스 모델로 발전시키고자 기획 된 창업캠프는 구성원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창업캠프에 참여한 창의IT융합공학과 김예진씨는 “이번 캠프에 참여해 다른 참가자들과 함께 토의하고 서로 피드백을 주고받으며 아이디어를 더욱 가다듬을 수 있었고 특히 실전 멘토링을 통해 큰 도움을 얻었다”며 ‘과매기 창업원정대’ 창업캠프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POSTECH은 5월 중순 참가자들로부터 최종 사업계획서를 받아 심사를 거친 후 아이디어와 기술이 우수하고 사업성이 높은 아이템을 선정, 창업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한편 이번 행사는 POSTECH 산학협력단 주최와 POSTECH 기술사업화팀, 기업가센터, 기술창업교육센터 주관으로, 교육부와 미래창조과학부, 중소기업청,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 창업진흥원, 포항창조경제혁신센터, 한국연구재단의 후원으로 열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