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ver Story

POSTECH-금난새와 함께 “클래식여행 떠나볼까”

2014-07-30259

 

6일 대강당서뉴월드필하모닉오케스트라 공연 열려

 

 POSTECH-금난새와 함께 “클래식여행 떠나볼까”

 

 조금씩 더위가 찾아오는 여름밤, POSTECH(포항공과대학교)이 아름다운 클래식여행을 선물한다.

 

 POSTECH 6일 오후 5세계적인 지휘자 금난새뉴월드필하모닉오케스트라( 유라시안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함께 이 대학 대강당에서 ‘금난새의 여름밤 클래식 여행’을 개최한다.

 

 ‘한국인들로부터 가장 사랑받는 지휘자’‘클래식 대중화의 아버지’로 불리는 금난새는 대중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해설을 도입클래식을 어려워하는 이들도 즐겁게 음악회를 즐길 수 있도록 하는 한편청중들과 함께 하는 무대를 만드는 것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이번 연주회에서는 라흐마니노프의 ‘피아노 협주곡 제2 c단조’와 드보르작의 ‘교향곡 제 9<신세계로부터> e단조’가 연주될 예정이다.

 

 POSTECH 재학생은 물론 지역민들을 위해 마련되는 이번 초청공연에서는 ‘한국의 베토벤’이란 수식어와 함께 세계적 명성을 얻고 있는 피아니스트 유영욱이 협연자로 나선다.

유영욱은 독일 본 국제 베토벤 국제 콩쿠르에서 우승하면서 ‘베토벤의 환생’이라는 평가를 받으며 세계의 주목을 받았으며이후 뉴욕 국제 키보드페스티벌독일 베토벤페스티벌 등에서 초청되기도 했다.

 

 고려제강(회장 홍영철)의 후원으로 열리는 이번 공연은 무료관람으로선착순으로 입장할 수 있다.